BGM용 세이라디오
열기▼       고정
전체
글목록

타블렛 드라이버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오류 확실한 해결법

1. 작업관리자를 켜서 W로 시작하는 프로세스들 중 wacom이 들어간 프로세스를 전부 강제종료한다.
2. 시작을 누르고 검색 텍스트필드에 '서비스'를 검색한 후 실행한다.(하늘색 톱니바퀴 아이콘)
3. Wacom Professional Service가 중지되어 있을 것이다. 이것을 '시작'한다.

인바디 보는 법

일단 실제론 더 복잡하겠지만 결과상 수분+단백질=근육량, 근육량+무기질=제지방량=체중-체지방 이다. 근육이 얼마나 많은지 볼땐 근육량을 봐야 하며, 단백질 식단을 위해 참고할 땐 단백질의 양을 봐야 할 것이다. 수분과 단백질의 구성비가 대략 4:1인 것도 알아두면 좋을 것이다.

가성비 좋기로 유명한 소니 MDR-XD150 리뷰

헤드폰은 이어폰보다 몸체가 큰 만큼 음질도 같은 가격대라면 넘사벽으로 좋다. 웬만큼 비싼 이어폰으로는 좋은 음질을 얻기 힘든 만큼, 중저가 헤드폰을 하나 장만하기로 했다. 이미 헤드폰이 하나 있었지만 이음매가 부러져버려 새 걸 사야 했다.

심시티 4 현실적인 교통 수용량

1. 심시티와 현실의 인구 밀도 비교
심시티의 거리는 한 칸에 16m로, 건물들의 면적을 고려해보면 인구 밀도가 상당히 현실적인 편이다.(다만 도로에 걸어다니는 심들의 키가 4미터에 육박하는 점이 유일하게 비현실적인 점이다. 교통 시뮬레이션으로 나오는 것이 아니고 건물 부지 내에 서있는 심들의 키는 2m 정도로 작아보이는데 유독 도로의 심들만 키가 크다. 아마 너무 작으면 플레이어가 다루기 힘들어서 일부러 키운듯.)

심시티 4 교통의 비현실성

1. 심시티 4에서 거리, 속도, 시간의 개념

한 칸의 모서리의 길이는 16m이다. 확대해서 건물의 크기나 자동차와 심, 소품들을 살펴보면 이 수치가 대략적으로 맞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심시티 4 플러그인 건물을 제작할 때도 이 수치가 정확하게 맞다.
또 심시티 4에서 교통 수단들의 속도는 다음과 같다.

심시티 4 모노레일은 체증을 일으키지 않는다.

모노레일은 수용량이 3000으로 정해져 있으며 교통량이 이를 넘으면 체증이 발생하는 것처럼 나온다.
.post-outer{ -webkit-transform:none; transform:none; display:inline; padding:0; margin:0; border-width:0; } .hentry>div{ display:none; }